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2021년 상반기 금융민원 동향 금융감독원은 8월 19일에 2021년 상반기 금융민원 동향을 발표하였다. ’21년 상반기 금융민원 접수건수는 총 42,725건으로 전년동기(‘20.상반기 45,922건) 대비 7.0%(△3,197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20년 상반기중 코로나19에 따른 대출거래 부담경감 요청 및 사모펀드 관련 민원급증(’19上 39,924건→‘20上 45,922건, 15.0%↑)에 따른 기저효과(’19년 상반기 대비는 7.0% 증가)의 결과로 파악된다. 은행(△232건), 중소서민(△1,978건), 생보(△1,424건), 손보(△467건) 등 금투*(+904건) 제외 모든 권역에서 전반적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보험 민원은 손보(36.7%), 생보(22.1%), 중소서민(16.6%), 은행(13.8%).. 더보기
딜로이트 글로벌 리스크관리 서베이 제12판 결과 딜로이트는 글로벌 리스크관리 서베이 제12판을 2월 1일에 발표하였다. 이 조사는 2020년 3월부터 9월까지 진행되었으며, 전 세계 57개 금융기관이 응답했다. 조사결과에 따르면 다음과 같은 경향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용 리스크 증가: 향후 2년 동안 자신이 속한 금융기관의 가장 중요한 동향에 대해 물었을 때 응답자들의 48%는 글로벌 금융위기를, 42%는 글로벌 팬데믹을 꼽았다. 응답자의 20%는 신용 리스크를 향후 2년 동안 자신의 기관의 가장 중요한 리스크 유형으로 선정했으며, 62%는 신용 리스크 측정이 자신의 기관에 극히 또는 매우 높은 우선순위가 될 것이라고 답했다. 비재무적 리스크 중시: 팬데믹으로 환경이 변화하면서 운영 복원력, 사이버 보안, 업무행위 및 컴플라이언스 리스크, 리스.. 더보기
2021년 글로벌 리스크 세계경제포럼(WEF)은 1월 19일에 2021년 글로벌 리스크 보고서를 발표했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향후 10년 동안 발생 가능성이 높은 리스크 중에는 극단적 날씨, 기후행동 실패, 인간이 만들어내는 환경 피해, 전염병, 생물 다양성 손실, 디지털 영향력 집중, 디지털 불평등, 사이버 보안 실패가 있다. 그리고 향후 10년에 가장 큰 영향을 주는 리스크는 전염병이고, 그 뒤를 기후행동 실패, 대량 살상 무기, 생물 다양성 손실, 자연자원 위기, 인간이 만들어내는 환경 피해, 생계위기가 있다. 향후 2년 동안 가장 가능성이 있는 위협으로는 고용 및 생계 위기, 광범위한 청소년의 환멸, 디지털 불평등, 경기 침체, 인간이 만들어내는 환경 피해, 사회적 화해의 약화, 테러 공격이 있다. 3-5년 동안 가장.. 더보기
보험회사 RBC비율 (지급여력비율) 추이 (2018년 3월 - 2021년 3월) 더보기
손해보험회사 RBC비율 (지급여력비율) 추이 (2016년 12월 ~ 2021년 3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