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경제시평] 4차산업혁명과 보험산업 혁신 코로나19의 위세가 여전한 가운데 4차산업혁명의 물결은 도도히 흐르고 있다. 오히려 코로나19로 인해 4차산업혁명이 가속화되고 있다. 예를 들어 비대면 화상회의 서비스나 OTT 서비스는 물론, 키오스크와 원격의료 등도 어느새 고용문제나 안전성 논란 등의 이슈를 제치고 널리 이용된다. 서비스산업뿐만 아니라 제조업 현장에서도 산업용 로봇을 적극적으로 채용해 생산성을 끌어올리고 있다. 4차산업혁명은 이제 생활의 편의를 위해서뿐만 아니라 국가경쟁력의 원천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다. 4차산업혁명으로 보험산업 질적 도약 가능해져 4차산업혁명이 빠르게 진행되면서 보험산업도 많은 변화를 겪고 있다. 우선 인슈어테크라 불리는 보험 관련 기술기업의 영향력이 급격히 높아졌다. 처음에는 보험상품을 비대면으로 유통하려는 시도쯤으로.. 더보기
2022년 7월 [오늘의 보험뉴스] 2022년 7월 22일 (금) GA시장, 어떻게 변할 것인가? [오늘의 보험뉴스] GA시장, 어떻게 변할 것인가? [오늘의 보험뉴스] GA시장, 어떻게 변할 것인가? view.kakao.com 2022년 7월 22일 (금) '실손 청구 간소화' 대통령 업무보고에서 제외 [오늘의 보험뉴스] '실손 청구 간소화' 대통령 업무보고에서 제외 [오늘의 보험뉴스] '실손 청구 간소화' 대통령 업무보고에서 제외 view.kakao.com 2022년 7월 21일 (목) [보험가 소식] 2022년 7월 21일 [보험가 소식] 2022년 7월 21일 [보험가 소식] 2022년 7월 21일 view.kakao.com 2022년 7월 21일 (목) [새로 나온 보험상품] 2022년 7월 21일 [새로 나온 보험상품] 2022.. 더보기
보험회사 경쟁력의 원천 중국 영화를 보면 무림의 고수들은 처음부터 고수가 아니었다. 고수는 분명한 목적을 가지고 온갖 어려움 속에서도 무술을 연마하여 내공을 쌓은 후 무림을 평정한다. 물론 고수의 목적은 부모나 사부의 원수를 갚고 정의를 세우는 것이지만 어려움을 극복하고 내공을 쌓는 중요한 원동력이다. 국내 보험회사는 최근의 여러 환경변화 속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러한 어려움을 극복하고 성공한 보험회사가 되기 위해서는 고수처럼 ‘내공’을 쌓는 것이 중요하다. 보험회사가 ‘내공’ 즉 경쟁력을 쌓으려면 뚜렷한 발전 비전이 있어야 하고, 다른 경쟁자가 결코 쉽게 모방할 수 없는 차별적 요소가 있어야 한다. 이러한 관점에서 볼 때 보험회사를 둘러싼 최근의 동향은 다소 실망스럽다. 대표적인 사례가 앞서가는 다른 보험회사 모방하기이.. 더보기
2022년 6월 [오늘의 보험뉴스] 6월 30일 (목) 보험산업의 디지털화를 향한 잰걸음 6월 29일 (수) 신임 금감원장, 보험사기에 전쟁 선포 6월 28일 (화) 친절한 보험헬스케어 6월 27일 (월) 장마에 대비해 풍수해보험은 가입하셨나요? 6월 24일 (금) 금리 인상이 반갑지만은 않은 보험회사 6월 23일 (목) 신임 금감원장 보험사 CEO 만난다 6월 22일 (수) 교통사고엔 한의원이 최고? 6월 21일 (화) 새로운 수요 발굴하기 나선 보험사들 6월 20일 (월) 백내장 수술, 실손보험으로 무조건 보장 안된다 더보기
[오영수의 ‘보험 인사이트’] 보험사업모형의 진화를 위한 과제 보험사업모형은 보험회사가 상품 및 서비스를 개발하여 고객에게 전달하고 보험급부를 제공하는 방법을 나타낸 체계라고 할 수 있다. 이러한 체계를 만들 때는 회사의 비전을 전제로 향후 예상되는 환경변화에 따른 위협 및 기회와 함께 강점 및 약점을 고려하게 된다. 그래서 보험사업모형은 환경변화에 맞추어 진화한다. 보험사업모형은 1990년대에는 금융자유화를 배경으로 보험회사의 본체 내에서 보험 이외의 금융업무를 겸영업무나 부수업무로 영위하는 데 초점을 맞추었다. 그 후 자산운용업무가 전문화의 필요성 때문에 분사 또는 아웃소싱되는 방식으로 분리되었고, 손해사정업무도 비용효율성 제고를 위해 분리되었다. 요즘에는 방카슈랑스채널과 GA채널이 발달하면서 제판분리가 강화되자 전속모집조직을 독립모집조직으로 전환하는 추세가 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