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데이터: 보험회사 혁신 및 차별화를 위한 전략적 자산 보험회사는 센서의 확산, 물리적 기록의 디지털화, 외부 정보 중개인으로부터 이용가능한 저장소(inventory) 덕분에 고객 획득에서 보험 인수 및 청구에 이르기까지 모든 것에 대해 광범위한 새로운 데이터 원을 활용하고 있다. 그러나 많은 데이터를 이해하기 위해 첨단 기술과 분석 도구를 사용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데이터의 전체 가치를 최대화하는 데 여전히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딜로이트의 연구에 따르면 데이터는 종종 기능, 시스템 및 플랫폼에 의해 격리되고, 그 활용은 기본 효율성 및 비용 통제 이니셔티브에 맡겨진다. 결과적으로 많은 사람들이 분석 성숙도의 초기 단계에 머물러 있으며, 여전히 데이터에 대한 접근성, 공유 및 실행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 가지 근본적인 발견은 .. 더보기
대재해 채권 투자수익률, 기록적 수준 유지 스위스 취리히에 있는 Twelve Capital의 Florian Steiger는 허리케인 이안(Ian) 이후 대재해 채권(catastrophe bond) 시장에서 이미 보인 스프레드 확대가 더욱 확대될 가능성이 있으며, 이는 무위험 수익률의 증가와 함께 대재해 채권 투자 수익률이 기록적인 수준을 유지할 것임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실제로 허리케인 이안의 영향과 손실 이후 ILS(insurance-linked securities) 시장과 더 넓은 재보험 시장 자본이 더 제한을 받게 됨에 따라 대재해 채권 투자의 경제성이 훨씬 더 매력적일 수 있다. Steiger는 허리케인 이안이 플로리다 주를 강타한 가장 파괴적인 허리케인 중 하나였지만 그에 대한 시장 반응이 재보험 및 ILS 자본 전반에 걸쳐 특히 대재해.. 더보기
[오영수의 ‘보험 인사이트’] 일본 사례에서 찾는 보험경영의 교훈 우리나라의 보험규제는 지난 30여 년 동안 국제기준을 적절히 수용하며 발전해와 이제는 국제적 수준에서 뒤처져 있지 않다. 건전성 기준, 소비자보호 등 다방면의 제도가 많은 발전을 이루었다. 이렇게 규제를 국제적 수준으로 상향하는 과정에서 우리는 일본의 사례와 경험을 적극적으로 참고하려고 하지는 않았다. ‘금융 빅뱅’을 하기 전까지는 규제도 과도했고 선단식 경영이 우세했기 때문이다. 이렇듯 결코 선진적이라 볼 수 없는 일본에서는 배울 것이 없다고까지 생각하였다. 그러나 우리의 이러한 인식과 달리 일본의 보험회사들은 금융 빅뱅 이후로 인구의 고령화와 어려운 경제 환경하에서 구조조정과 새로운 경영전략 등을 추구하며 큰 노력을 기울여 왔다. 그 결과 보험그룹의 대형화, 국내사와 외국사의 적절한 경쟁구도, 디지털.. 더보기
변화하는 사이버 위협 환경: 중소기업이 이제 디지털 사기꾼의 '매력적 표적'인 이유 AGCS의 보험산업 클레임 분석에 따르면, AGCS가 지난 5년 동안 전 세계에서 관여한 3,000건의 사이버 관련 클레임 중 80% 이상이 외부 공격에 기인한다. 최근 몇 년간의 도전적인 손실 환경에 대응하여 보험산업은 기업이 사이버 보안 및 리스크 관리 통제를 개선하도록 장려하기 위해 고객의 사이버 리스크 프로필을 더욱 부지런히 평가하고 보상 영역을 명확히 하고 있다. AGCS의 경험에 따르면 여전히 많은 기업은 IT 보안 교육의 빈도, 사이버 사고 대응 계획, 그리고 사이버 보안 지배구조를 개선해야 한다. 업무 중단이 발생하면 클레임 비용이 빠르게 증가하므로 사고 대응은 매우 중요하다. 사이버 성숙도가 높은 조직이 사고를 처리할 수 있는 장비를 더 잘 갖추고 있다는 것은 분명하다. 강력한 사이버 성.. 더보기
가까운 미래의 보험산업 기술 3대 트렌드 보험회사는 규제 요건을 포함하여 여러 가지 이유로 데이터 보안에 막대한 투자를 하고 있다. 많은 경우 보험회사는 제3자 데이터를 사용하며 필요한 데이터만 저장하고 보호하는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는 것 같다. 제3자 공급업체와 프로토콜 및 요구 사항을 협상하는 데 많은 노력을 기울인다. 그래도 모든 데이터를 사내에서 수집, 저장 및 유지하는 것보다 경제적으로나 운영상으로 더 효율적으로 보인다. 일부 제3자 데이터 제공업체는 이미 위험 계산에 사용되는 신용등급과 같은 데이터에 대한 보험회사의 중앙 "허브" 역할을 하고 있다. 이러한 발전을 염두에 두고, 보험산업 기술의 미래에 대한 세 가지 흥미로운 트렌드를 살펴보자. 이들 3대 트렌드가 현대화 또는 혁신 프로젝트를 설계 및 구현한다. 1. 특화형 AI(Nar.. 더보기